티스토리 뷰

진보라는 사람들.. 그들의 모습

진보세력이 여타 정치세력과 차별화를 두는 건 첫번째로 정치적 선명성이고 두번째로 도덕적 선명성이며 마지막으로 논리적 타당성이다. 그러나 우리사회의 진보세력은 특히 도덕적 선명성에 대한 고민을 다른 무엇보다 많이 해야 한다.

기존 보수정권 혹은 보수화된 민주당을 향해 끊임없이 의혹제기를 하고 문제를 빠고들때, 도덕적 해이와 비도덕적 행동에 관한 건이 많았다. 즉, 진보세력은 막말로 돈없어도 도덕적 선명성을 가지고 있다는 걸 많은 사람들이 인식하고 있다.

그러나, 이유가 어떻게 되었던 그들 스스로 그 선명성이 무너지는건 진보세력을 뒤받침한 한축이 무너지는 것이다.
그들은 자신들은 조금 문제가 있지만, 용인할 만하고, 누구나 그렇게 한다고 강조한다. ㅎㅎ
이 얼마나 억지인가? 보수는 항상 그래왔으니 그런일이 벌어저서 문제가 발생해도 사람들은 그놈들 원래 그런놈들이라고 욕한다. 하지만 진보는 아니.. 깨끗하다고 한 사람들이 저럴수 있나 하는 배신감을 먼저 느끼는 법..

더 큰일은 목적이 수단을 정당화한다는 칼막스식 사고가 읽혀진다는 점(300명 정도이니 문제가 없다는둥, 누구나 다 그렇게 하는데 억울하다는 듯)이다.
역시 그 틀에서 벗어나지 못한걸까?

진보세력이 진정한 진보가 되기 위해서 본인들도 얼마든지 실수할 수 있는 인간이라는 점을 강조한다면 그들은
진보가 아닌 중도이거나 보수가 되어 버린 것이다. 어떻게 꼴통들이랑 싸울수 있는가..

이정희 대표의 문제는 우리사회에서 진보세력에 대한 보통사람들의 이해가가 어떤 지를 보여주는 좋은 사례가 될 것이다.

이상. 

--
여론조사 조작의혹에 성추문 파문 겹쳐 … '나만 옳다'는 운동권 논리의 필연적 귀결




통합진보당이 깊은 수렁으로 빠져들고 있다. 일부 후보들의 성추문에 이어 당 대표인 이정희 의원여론조사를 조작했다는 의혹까지 겹쳤다. 가까이는 민주통합당과 야권연대에 심각한 장애가 조성됐으며, 멀게는 진보정치의 앞길에 어두운 그림자가 드리우고 있다는 지적이다.


이정희, 여론조사 독려 인정 통합진보당 이정희 대표가 20일 오후 국회에서 서울 관악을 재경선 방침을 밝히며 기자들의 추가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병만 기자


이 대표는 지난 17~18일 진행된 서울 관악을 야권후보단일화를 위한 경선에서 자신의 보좌관이 '연령을 속이라'는 취지의 문자를 보낸 사실을 시인하고 "이유와 경위를 불문하고 깊이 사과드린다"며 "재경선을 수용하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 대표는 기자들의 후보직 사퇴 등을 묻는 질문에 대해서는 "대량으로 조직적인 행위가 있었다면 모르겠지만 200여명의 당원에게만 보내 경선결과에 영향을 끼쳤는지 확언할 수 없다"며 후보직 사퇴 거부의사를 밝혔다.

앞서 통합진보당은 정진후 전 전교조 위원장의 성폭력 은폐 논란과 관련해 피해자모임 등에서 주장한 후보직 사퇴를 거부했다.

이와 관련 정치권 안팎에서는 통합진보당이 사태를 지나치게 안일하게 보고 있다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조성대 한신대 교수는 "정진후나 윤원석 후보는 도덕성 문제로 본인들이 결단해야 할 사안"이라며 "하지만 이정희 대표의 경우는 '게임의 룰'을 어긴 문제여서 패자가 승복할 수 없기 때문에 더 심각하다"고 말했다.

또 다른 한 정치학자는 "절차나 방법보다 결과를 중시하는 학생·노동운동권이 중심인 옛 민노당식 실적주의가 빚어낸 필연적 귀결"이라며 "보수를 적으로 규정하고 자신들이 하는 일은 모두 정당하다는 인식체계가 문제"라고 했다.

한편 이 대표의 여론조사조작 논란은 이번 총선 야권연대의 중대한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박지원 민주당 최고위원은 "진보의 생명은 도덕성"이라며 "민주당 최고위원회 차원에서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당내 일부에서는 백혜련 전 검사가 안산 단원갑 여론조사 경선에서 패배한 것도 조작논란이 있는 만큼 야권연대 전반을 재검토 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어 파장이 쉽게 가라앉지 않고 있다.

이에 대해 우위영 통합진보당 대변인은 "문제의 본질은 경기안산단원갑과 서울관악을 등 일부 경선지역에서 민주통합당 후보들이 경선결과에 불복하고 있다는 것"이라며 "이 대표가 사퇴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
  • 프로필사진 玻璃冷却器 좋은
    어단   一个智商很高的人,可以成为一名出色的会计师;但只有智商和情商俱佳者,才能成为公司的高级主管。智商高者可以成为一百万桩婚姻问题的研究专家;而一个情商高者才能创造美满幸福的婚姻。

      几年前,我在杂志上看过这样一篇文章《爱的临界点是6》(其所谓述的内蒸汽喷射器容如下),对我现在的幸福生活影响很大:

      有人问美国著名电视节目《有力时刻》主持人、百万畅销书作家、加州水晶大教堂创建人罗伯·舒乐博士,他是如何在夫妻意见时常相左的情况下,成功维系其35年的婚姻的。

      他愉快地回答说,这其中也有妻子一大部分的功劳,并详细地列出南通律师事务所的妻子为他们的爱情特制的那把尺子,以及尺子上在意见不合时用来测量这种不合程度的10个刻度:

    1."我没有兴趣,但是假如你想去做就去做吧!"这是最轻微的程度。

    2."我认为不好,但有可能是我错了,所以你就去做酸碱喷射器단메
    2014.01.03 17:51 신고
  • 프로필사진 模锻 좋은
    시법   一个人如何面对挫折?一个人在最艰难的时候,应该采取什么样的人生态度?一个人的情商究竟如何在最艰难的时候拯救他?一个人如何在巨大的压力下进行情绪自控液压机?李开复用他的切身经历告诉你。

      2005年7月,即将跳槽至谷歌的李开复被微软以莫须有的罪名告上了法庭。一时间,一石激起千层浪,所有的媒体报道都对此事表示出强烈的兴趣,并且发挥了他们无与伦比的想象力,添油加醋者有之,煽风点火者有之,落井下石者有之....李开复发现每一本杂志的封面都是他,铺天盖地的虚假报道几乎要把他压在五行山下,不得喘息。在那段时间里,随着事情的不断演变,各种不实报道也越来越多,微软对李开复指控的"罪名"也越来越多,强大的新闻机器一经启动,就从来不会自动停歇!

      舆论的压力已经让李开复委屈到极点,人情的冷漠也让他心寒。他效力了7年的微软说翻脸就翻脸,甚至专门成立了精密锻造"写作班子,,对李开复进行"揭短는네
    2014.01.03 17:52 신고
댓글쓰기 폼